상단여백
기고
억울한 영혼에게 쥐어준 몇 푼의 배상금
김종수 2016-05-23 16:31:49 | 조회: 2420
첨부 : 억울한 영혼에게 취어준 몇 푼의 보상금.hwp (143360 Byte)
완도신문사 사장님
신지면 김종수입니다.
기고 글을 올리니 꼭 신문에 기고를 부탁 드립니다.
완도신문사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2016-05-23 16:31:49
121.xxx.xxx.157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1 억울한 영혼에게 쥐어준 몇 푼의 배상금 김종수 2016-05-23 242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