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7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의회, 그래서 정관범 김동삼 김신이 그립다 말이 나온다 김형진 기자 2021-04-09 09:49
섬진흥원 유치, 신우철 군수의 '속' 적잖이 쓰렸을 터 완도신문 2021-04-03 09:18
넘버 2 부군수, 높은 곳에 있다고 다 보는게 아니다 완도신문 2021-03-26 14:09
행정동우회의 팀장 회비 요구, 이 문제 누가 푸는가 김형진 기자 2021-03-19 15:03
공무원 선거중립 위반행위, 특별감찰 강경 대응해야 완도신문 2021-03-12 14:55
라인
주민에겐 멈춤 강요하면서 군청 공무원은 테니스치고 완도신문 2021-03-05 10:47
홀로 사는 노인 고독사, 남의 일 아니다. 완도신문 2021-02-19 10:06
재난지원금 완도 0원, 주민의 아픔을 보지 못하는 莞 완도신문 2021-01-22 10:32
한일고속의 완도항 독과점 폐해, 지켜만 볼 것인가 완도신문 2020-12-30 10:50
다들 어렵지만 다시 한번 방역 고삐를 완도신문 2020-12-23 10:08
라인
코로나19시대 예산편성, 뭐가 중한디? 완도신문 2020-12-18 10:53
지방자치법 개정에도 너무 조용한 군의회 완도신문 2020-12-11 10:19
1위·수상 보도자료만큼 박수 받는 관광행정이었나 완도신문 2020-12-04 10:05
완도관광, 실패한 정책 반면교사는 없나 완도신문 2020-11-27 10:54
의원들, 이번 군정 질문에서 과연 군민들 앞에 떳떳했나 완도신문 2020-11-20 11:06
라인
군민들에게 고개 숙이는 것을 망설이지 말아야 완도신문 2020-11-13 10:15
여름휴가 종합 만족도 1위에 좋아할 수 없는 이유 완도신문 2020-11-06 09:40
코로나19는 완도관광 전환의 절호의 기회 완도신문 2020-10-30 13:32
철저한 생활방역이 최고의 관광마케팅 완도신문 2020-10-23 10:04
10월말 5만 인구 붕괴, 손 놓고 쳐다만 볼 것인가 완도신문 2020-10-18 21:39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