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매생이 알바는 꿈과 사랑을 싣고
1월초 이맘때면 고금도 항동리는 매생이 천지다. 그날도 완도에서 매생이가 많이 난다는 고금도 항동리 선창가는 매생이 훌터내는 작업을 하...
박주성 기자  |  2017-01-13 17:33
라인
명쾌한 짜장면과 치킨의 경제학
열세 살. 어린 그에게 시련이 왔다. 시름시름 아프기 시작해 광주로 어디로 안 가본 병원이 없을 정도였지만 어디에서도 원인을 찾아내지 ...
한정화 기자  |  2016-12-16 10:13
라인
빤짝빤짝 빨간차가 나갑니다 어여 타세요~~
강추위는 아니어도 본격적인 겨울로 접어들어 손발이 시린 날이었다. 해변로로 가려다 멈췄다. 주유소 주차장 공간에서 새빨간 대형버스를 세...
한정화 기자  |  2016-12-09 09:56
라인
상하이에서 날아온 천사, 농약 안 돼요!
그녀는 군외면에서 감귤과 천혜향을 재배한다. 그녀는 농약을 안 쓴다. 다른 사람들도 안썼으면 좋겠다고 한다. 농약을 안 쓰다 보니 벌레...
한정화 기자  |  2016-11-18 15:25
라인
하나, 둘, 셋, 넷, 다섯! 뭐가 다섯이게~요?
TV에서 보는 것 말고 눈 앞에서는 처음 봤다. 둘도 셋도 넷도 아닌 다섯 아이의 엄마! 그 이름은 정!경!숙! 8, 6, 4, 3, ...
한정화 기자  |  2016-11-11 14:1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