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집 밥처럼 맛있는 장터 백반
똑같은 맛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체인 식당이 셀 수 없이 많아졌지만 집에서 먹는 밥만큼 맛있는 밥이 또 있을까? 5일 장터 장옥(팔각정)...
봄이와 어르신  |  2015-01-08 05:25
라인
온도와 시간의 하모니, 맛도 향도 깊다
봄이: 어디에서 무엇을 먹을지에 대한 고민을 점심시간 삼십분 전부터 한다니까요. 사내식당이 있으면 좋겠지만 사내에 식당이 있는 회사는 ...
봄이와 어르신  |  2014-12-04 02:14
라인
한ㆍ중ㆍ일 융합 음식 짬뽕
해풍이 짭조름한 겨울 냄새를 실어 나르고 반짝이는 서리가 내리는 11월 뜨끈한 국물이 간절하다. 얼큰한 김치칼국수나 김이 모락모락 피어...
봄이와 어르신  |  2014-11-05 22:31
라인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온다던 전어회, 구이
이번 호부터 기획 연재가 고정되어 나갑니다. 매월 첫주는 ‘완도 맛집 기행,’ 둘째주는 ‘완도를 이끄는 단체들,’ 셋째주는 ‘완도를 희...
봄이와 어르신  |  2014-10-07 18:1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