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노동
공공비정규직노조와 완도군, 임금·단체협약 교섭 타결지난 8월부터 열 차례 줄다리기 끝에 합의
위대한 기자 | 승인 2015.12.29 22:05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과 완도군은 지난 8월 13일 첫 실무교섭을 시작한 이래 열 차례의 줄다리기 실무교섭 끝에 2015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을 최종 타결했다.

지난 21일 열 번째 실무협상 과정의 주요쟁점 사항이었던 노조사무실 제공과 업무권한에 대해 양측의 입장 차이를 좁히고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노조는 리모델링 예정인 구 완도문화원 건물에 노조사무실을 제공받기로 하고 업무권한에 대해서는 추후 보충 협상 시 논의하기로 한 잠정합의안에 대해 지난 28일부터 이틀간 전체 조합원 100명을 대상으로 수용여부를 묻는 찬반투표를 실시해 과반수 이상의 찬성률로 가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이 합의한 주요 내용은 기본급 4.5% 인상, 호봉제 시행, 노조활동 보장, 복리후생, 퇴직금 누진제 등이다. 양측은 내년 1월 14일 신우철 완도군수와 이성일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임금 및 단체협약서에 대한 조인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위대한 기자

 

위대한 기자  zunjo@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대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