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의회
정관범 의원 "투표 불참은 짜여진 판, 의장 자격없어서"
김형진 | 승인 2016.07.07 16:22

완도군의회 하반기 원구성은 지난달 30일 마무리 됐지만 의장단 선출과 관련해 4명의 의원들이 항의하듯 참석하지 않아 그 배경에 대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달 30일 개회에는 참석하고 의장 투표에는 참여하지 않고 퇴장한 정관범 의원은 의회를 대표하는 이의 도덕적 헤게모니를 꼬집으면서 "지난해 대군정 감사 기간 중 부인이 아프다고 불참했지만 실제는 골프모임에 참석하면서 무리를 일으켰고  태풍 볼라벤 때엔 재난지원금을 부인과 본인이 중복해서 받아 아직까지 반환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더불어 회기 때는 수시로 자리를 비워 의원으로서 역할을 못했다고 밝히며 미리 짜여진 판에 투표를 하지 않았던 것은 의장으로서 자격이 없는 의원에게 투표를 할 수 없었기 때문이었다고 투표 불참의사를 피력했다. /김형진 기자
 

김형진  wandonews@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지게 2016-07-13 11:09:47

    그러니까 '도덕적 헤게모니의 부족'을 꼬집으면서 정도로 좀 풀어서 썼으면 이해가 쉽지 않았을까라는 뜻을 전합니다.   삭제

    • 지게 2016-07-13 11:07:34

      저 맥락에서 도덕적 헤게모니를 꼬집었다는 말은 정관범 의원이 신임 의장이 '도덕적' 헤게모니가 부족한 상태에서 실재하는 '정치적' 헤게모니만 행사하는 모습을 꼬집었다는 의미로 쓴 것인지 여쭤 봅니다.
      그러니까 모럴 해저드라는 의미로 쓰신 것인지.

      전후 맥락을 잘 모르는 상태에서 보면 '도덕적 헤게모니'라는 긍정적 자질'을 '꼬집는다'는 부정적 의미의 동사가 어울리지 않아 보여서요.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