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8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장부가 난세에 처함이여! 그 뜻이 크도다
소안도는 일제강점기에 항일구국의 횃불을 드높게 쳐들었던 곳으로 독립군자금 모금과 노농운동을 전개하는 한편 사립소안학교를 만들어 후학을 ...
박주성 기자  |  2017-02-24 12:51
라인
상황(皇)산은 상왕(王)산이었다
지난해 ‘완도 상왕산 산이름 찾기 추진위원회’가 문화원, 향토사학계, 행정, 기관단체, 산림조합, 언론계가 협력해 구성됐다. 그동안 ...
김형진 기자  |  2017-02-24 12:37
라인
"제가 인심 아닌 인심을 씁니다"
"대외민원과 관계된 일은 정말이지 예술적 분야와 맞먹는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사회복지분야는 기본적인 의식주 영역이 갖춰지면 이와 동시에...
박주성 기자  |  2017-02-24 12:31
라인
“평신도 중심 사역으로 지역의 변화와 행복 꿈꾼다”
"네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네 나중은 창대하리라"는 성경 구절인 욥기 8장 7절의 문구다. 기독교인이 아니더라도 한번쯤은 들어봤을 이 ...
박주성 기자  |  2017-02-24 12:09
라인
제발 한번만 읽어주세요
절정의 순간에 이르는 그 과정의 탐닉, 매순간 이리 저리 부딪치는 열광적인 자신을 발견해 냈다.‘그래, 일단 내가 못하는 것 빼고, 안...
김형진 기자  |  2017-02-24 12:05
라인
꺼지지 않는 희망의 불빛! 당사도 등대
2월의 밤은 참으로 용기롭다.한 밤 두 밤 손꼽다 기다리던꽃 피는 봄이 오면이 오기에...눈부시게 빛나는 봄날이 바로 저 언덕 너머 있...
완도신문  |  2017-02-24 11:13
라인
"해조류 양식과 유통의 판도를 바꿀 수 있는 어업인이 되고 싶다"
공격를 이끌기 위해 선봉에 선 한 남자를 보는 이들의 가슴은 크게 뛰논다. 무장을 한 채 말에 타고 있는 한 남자의 낯빛은 조금의 두려...
김형진 기자  |  2017-02-24 10:46
라인
해조류박람회 정답 “완도를 재구매 시킬 수 있느냐?”
산업형 비지니스 해조류박람회, 대선과 겹쳐 집안 잔치끝날까 우려2017년 국제해조류박람회가 오는 4월 14일부터 5월 7일까지 완도항과...
완도신문  |  2017-02-24 10:42
라인
우리의 전쟁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1
20년 전 이맘 때 나는 완도를 떠났다. 고등학교를 갓 졸업한 그 때 내 나이는 열아홉.거처를 옮기는 것 치고는 짐이 가벼웠다. 엄마는...
완도신문  |  2017-02-24 10:30
라인
슬픈 넌, 달빛에 아름답다
산동반도 청주의 치청절도사로 부임 받은 윤우. 푸른 물살을 가르며 서해로 가는 배 안에서 청해진의 앞날을 걱정하면서 한편으론 홀로 남겨...
김형진 기자  |  2017-02-24 10:26
라인
계곡을 따라 랑탕 마을의 품안으로 향하다
트레킹 둘째날. 아침식사와 출발준비를 끝내고 대원들은 하나 둘 롯지 앞마당에 모여든다. 옷차림은 모두 겨울철 복장이다. 낮에는 최고 2...
완도신문  |  2017-02-17 13:23
라인
절망의 끝에 이르면!
심장이 뛰지 않았다. 심장이.그 뜨겁게 팔팔하게 뛰어 오르던 심장은 싸늘하게 식어 있었고 어느 샌가는 완전히 멈춰 서 버렸다.내가 누구...
김형진 기자  |  2017-02-17 13:01
라인
"한곡조 뽑아 불먼 앉아 있는 사람들 드물어"
관광객들은 단순히 잘 만들어진 전시관이나 자연환경만 원하지 않는다. 그들은 그 지역의 문화를 원한다. 이곳 사람들은 과연 어떻게 사는 ...
박주성 기자  |  2017-02-17 11:17
라인
"지금 이 순간은 나의 것"
"할 수 없을 것 같은 일을 하라.""실패해도 좋다. 하지만 다시 도전하라.""이번에는 더 잘 해보라. 넘어져 본 적이 없는 사람은 단...
김형진 기자  |  2017-02-10 14:25
라인
절망의 늪에 빠지다
기다린다. 기다린다.그렇지만 지금 내 심장은 당장에라도 널, 불살라 버릴 것만 같다.하지만 나는 기다려야 한다.그리고 기다린다.돌이 되...
김형진 기자  |  2017-02-10 14:10
라인
“그래도 어쩌것어? 될때 꺼정 살아야제...”
거동 불편하신 시어머니 5년전 110세로 세상 떠나,86세 고령으로 지체장애 시누이 아직 돌보고 있어2007년 1월26일자 본지 591...
박주성 기자  |  2017-01-26 09:39
라인
김광선 선생의 <침천자서행록, 침천시고>, 개화기 완도 생활 자료로 역사 문학적 가치 높아
침천 김광선 선생은 개화기 당시 완도의 생활상을 알 수 있는 여러가지 자료를 남겼다. 완도군이 2018년 완도역사관 사업 추진 계획이 ...
박주성 기자  |  2017-01-26 09:35
라인
‘샘물을 베고 누워’ 설군·지역발전 헌신한 삶
완도 설군의 주역은 심재 이도재 공만 있는 게 아니다. 침천 김광선 선생을 빼놓고는 온전한 완도 설군의 역사가 성립되지 않는다. 두 설...
박주성 기자  |  2017-01-26 09:12
라인
탱탱한 유자의 맛과 향 머금은 고금면 유자막걸리
2대째 가승 돼 온 고금주조장 배준현 대표 "자식들 원하면 물려 주겠다" 지역 특산품. 고금면에서 2대째 가업으로 이어져오고 있는 유자...
완도신문  |  2017-01-26 08:26
라인
“향아하면 완도 먹여 살리는 기업으로 인식되도록”
㈜향아식품은 우리나라에서 몇손가락 안에 드는 식품회사인 ‘오뚜기’에 미역을 납품하는 업체로 지역에 잘 알려진 회사다. 회사의 모태는 현...
박주성 기자  |  2017-01-26 08:13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