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60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관광 완도의 허(虛)와 실(實)
지난해 연말 문화체육관광부에서는 '2019년 문화관광축제 41개'와 전 세계에 우리나라 우수 관광지로 소개할 예정인 ‘2...
완도신문  |  2019-01-28 13:56
라인
꼬리가 몸통을 흔들어서야
개가 꼬리를 흔든다. 왜일까? 개가 꼬리보다 똑똑하기 때문이다. 꼬리가 개의 몸통을 흔들진 않는 법이다. 그런데, 꼬리가 개를 흔드는 ...
완도신문  |  2019-01-28 13:54
라인
새해를 맞이하며
과거를 돌아보면 과연 그런 시절이 있었던가 싶은 추억들이 생각나곤 한다.검정 고무신을 신고, 구멍난 바지를 얼기설기 꿰매어 입고, 풀피...
완도신문  |  2019-01-28 13:42
라인
해양치유 원년보단 민생경제 살리기 원년으로
2019 완도군 군민행복 정책토크가 지난 14일 군외면을 시작으로 각 읍면을 순회하며 25일 완도읍을 마지막으로 끝을 내렸다.이번 정책토크에서 특이한 점은 완도군의 핵심 사업인 해양치유산업과 관련해 신우철 군수가 직...
완도신문  |  2019-01-28 11:30
라인
3·1운동 100주년과 완도 3·15 만세
올해는 일제의 억압으로부터 나라를 독립하기 위해 벌인 3·1운동 100년이 되는 뜻 깊은 해다. 3·1운동은 민족 자결과 국가 주권을 ...
완도신문  |  2019-01-20 06:47
라인
매듭의 어름에
흘러가고, 스쳐가고, 떠가는 것. 그래서 물 같고 바람 같고 구름 같은 것. 그것들처럼 한번 흘러가면 다시 올 수 없는 것. 흘러가되 ...
완도신문  |  2019-01-20 06:44
라인
내일 지구가 멸망할지라도 난!
완도 바닷가에 살면서 도회지를 갈 때마다 거대한 인공 빌딩 숲을 이루고 거리는 소음과 매연을 뿜어내는 자동차 물결을 볼 때마다 많은 것...
완도신문  |  2019-01-20 06:37
라인
신 군수, 본립도생의 인사철학 바로 세워야
지난해부터 논란이 일었던 돈사와 변환소, 군 조직개편과 인사 등이 맞물려 민심 이반이 예상되면서 비교적 소폭 인사로 이러한 논란을 잠재울 것이라 예측됐던 2019 완도군청 상반기 인사가 뚜껑을 열자마자, 공직사회뿐만...
완도신문  |  2019-01-20 05:54
라인
완도군의회 의원들에게
고 김대중대통령이 재야 인사로 대권의 꿈을 이루지 못하자 풀뿌리 민주주의 근간이랄수 있는 지방정부라 부르는 지방의회 구성과 지방 자치단...
완도신문  |  2019-01-19 23:12
라인
2019, 역사의 해로 남도의 역사를 재평가하자
2019년 황금돼지해가 힘차게 시작되었다.새해에는 복과 재물이 함께 하는 풍성하고 행복한 한해가 되길 기원한다.올해는 3·1운동과 대한...
완도신문  |  2019-01-19 23:10
라인
범이
범이는 강아지 이름이다.범바위에서 왔다는 뜻에서 범이라는 이름으로 불렀다.범바위 전망대를 집 삼아 주로 살아왔던 범이의 어미개가 낳은 ...
완도신문  |  2019-01-19 23:06
라인
군, 항일 3대 성지의 자존심 제대로 구겨놨다
올해로 100주년을 맞는 3`1운동 기념 행사가 3월 1일 개최될 예정이다. 문재인 정부에선 3`1 운동과 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아 100주년 사업추진 기획단을 출범해 각 지자체별 공모사업을 펼쳐 타 지자체의 경우...
완도신문  |  2019-01-19 22:47
라인
장보고 차문화와 도자기 문화
차(茶)란 차나무 잎을 달이거나 우려서 마시는 음료를 말한다. 커피나 생강차, 쌍화차 등의 일반 차는 대용차(代用茶)라고 한다.다반사(...
완도신문  |  2019-01-19 21:58
라인
새해, 사자성어로 말한다
'임중도원(任重道遠:짐은 무겁고 갈 길은 멀다)' 논어 태백편에 실린 고사로 교수신문이 지난 해를 정리하면서 끄집어 낸 ...
완도신문  |  2019-01-19 21:55
라인
“밥은 묵었냐? 어디 아픈디는 없고?”
두꺼우면서도 따뜻한 손길이 느껴지는 목소리에선 그리움과 애틋함이 걱정으로 변하는 어머니의 구릿빛 얼굴이 전화선을 따라 느껴진다.목젖까지...
완도신문  |  2019-01-19 21:48
라인
如魚得水(여어득수)의 魚(어)는 官(관)이 아닌 民(민)이어야
신우철 군수가 지난 2일 2019년 시무식에서 고기가 물을 만났다는 뜻의 ‘여어득수(如魚得水)’라는 사자성어를 신년 화두로 제시하며 새해 포부를 밝혔다.이날 신 군수는 “작년이 완도의 미래 100년 대계를 위한 튼튼...
완도신문  |  2019-01-19 21:15
라인
군수 시정연설, 말보다 실천 통한 신뢰 회복이 중요
지난 11일 열린 제265회 완도군의회 제2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2019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하여 신우철 군수는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
완도신문  |  2019-01-19 19:18
라인
고향의 추억
어린 시절 고향에서의 추억은 참 많다. 그러나 서울에서의 추억은 청년시절 군부독재로 암울했던 시절 데모했던 거 말고는 특별하게 생각나는...
완도신문  |  2019-01-19 19:15
라인
오늘이 그가 보내는 마지막 크리스마스라
크리스마스에 나는 죄수들이 입원해 있는 병동에서 일한 적이 있었다. 입구에 벨을 누르니 무장한 경찰관들이 "Good morning! "...
완도신문  |  2019-01-19 19:10
라인
공무원들의 이런 태도로 무슨 해양치유냐!
당초 본 지령 1163호, 2018년도 12월 특집호의 언단의 장에서는 민선 7기 완도군정의 핵심과제인 해양헬스케어산업에 대한 비전과 완도군의 준비 과정에 대해 패널 토론회를 개최해 보도할 예정이었다.그리해 편집국에...
완도신문  |  2019-01-19 19:01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9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