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
완도산 황칠 넣은 막걸리 나왔다고금주조장, 유자막걸리에 이어 황칠막걸리 출시
박남수 기자 | 승인 2015.04.09 02:12
   
 


유자막걸리로 잘 알려진 고금주조장(고금면 농상리)이 지난 3월 황칠나무 추출액을 넣은 막걸리를 신상품으로 출시해 호평을 받고 있다. 막걸리 이름이 ‘장보고의 꿈’이다.

‘장보고의 꿈’은 통일신라 청해진의 옛 영화를 되찾고자 하는 바람으로 해상왕 장보고가 못다 이룬 꿈을 이루고자 새로운 바닷길을 개척하는 마음으로 만들었다고 배준현 고금주조장 대표는 말한다.

황칠나무 추출액은 10년 이상된 황칠나무 줄기를 잘라 주정에 침출시킨 후 열수추출로 얻어낸다. 황칠막걸리에는 황칠나무에 은은한 안식향과 톡 쏘는 막걸리의 청량감이 살아있고 기존 유자막걸리보다 묵직한 맛이 특징이다.

고금주조장의 이번 신상품은 유자막걸리에 이어 우리 지역 특산품을 개발한 상품이어서 의미가 있고 앞으로 우리 지역을 알리는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배 대표가 밝히고 있듯이, 이번에 출시된 막걸리 ‘장보고의 꿈’은 장보고 시대의 영광을 되찾고자 하는 꿈이 담겨있다니 그 꿈의 끝이 어디까지일지 자못 궁금하다. 고금도에서 출발한 황칠막걸리 ‘장보고의 꿈’이 곧 개통될 고금과 신지 간 ‘장보고대교’를 넘어 완도로, 세계로 진출하는 날이 멀지 않을 것 같다.

황칠막걸리는 관내 마트에서 구입할 수 있다. 구입 문의와 주문 상담은 고금주조장으로 하면 된다.(대표 배준현, 061-553-0907)

박남수 기자

박남수 기자  wandopia@daum.net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남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