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헬륨가스통이 아이들의 장난감?
포토슬라이드 :
2016년 04월 07일 (목) | 박남수 기자
구름 하나 없이 쾌청한 봄날 약산중학교 운동장 하늘엔 애드벌룬이 둥실 떠 있었다. 약산면청년연합회가 주관한 동부 지역 5개 청년회 한마음체육대회를 자축하는 풍선이었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운동장 바닥에 두 개의 헬륨 가스통이 누워 있고 거기에 묶인 끈이 애드벌룬을 연결하고 있었다. 그 가스통 위에 아이들이 목마 타며 놀고 있었다. 풍선에 가스를 주입한 후 그 통에 풍선을 묶어 둔 것으로 보인다. 아무리 헬륨 가스가 폭발성이 거의 없고 비교적 안전한 기체라고 해도 위험한 일 같아 보였다. 행사를 주관한 청년회나 행사 추진 기획사 모두 깊이 반성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가스통이 아이들의 장난감은 아니지 않은가? /박남수 기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7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