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6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획취재> 서해안 고래잡이 전진기지였던 어청도
어청도에 들다 한때 2000여명에 달하던 어청도에 주민들이 이제는 190여명만 남았다. 군부대가 있어 군인과 군속들이 다수 살지만 이들...
완도신문  |  2013-01-10 09:18
라인
<기획취재> 고려청자가 인양됐던 바다
십이동파도를 지나다 오전 9시, 외연 페리가 군산항을 출항한다. 이 항로를 오가는 정기 여객선 뉴어청도 페리는 정기 점검에 들어가고 예...
완도신문  |  2012-12-27 01:22
라인
<기획취재> “눈으로 포도씨 까듯이 일했시유”
늦가을, 웅도는 한창 굴 수확 철이다. 가로림만 너른 갯벌은 웅도 사람들이 누대를 일구고 살아온 바다 밭이다. 그 밭에서 섬사람들은 조...
완도신문  |  2012-12-20 13:36
라인
<기획취재> 황금갯벌 죽이는 조력발전이란 이름의 토목공사
서산읍에서 벌말 행 시내버스를 탔다. 웅도 선착장까지 직접 가는 버스는 하루 세 번. 한참을 더 기다려야 하는 까닭이다. 대산읍 소재지...
완도신문  |  2012-12-13 12:20
라인
<기획특집> 한양 뱃길의 해상 검문소 서검도
미법, 서검도 등 민통선 안의 섬들은 아직도 외부와의 왕래에 제약이 많다. 섬에 민간인이 자유롭게 드나들기 시작한 것은 불과 5~6 년...
완도신문  |  2012-12-06 11:52
라인
<기획특집> 괴뢰 섬을 아시나요?
강화군 서검도와 미법도 사이에 괴뢰섬이 있다는 이야기를 처음 들은 것은 볼음도에서였다. 민통선 안에 있는 미법도나 서검도, 볼음도는 지...
완도신문  |  2012-11-29 08:19
라인
<기획취재> 영혼을 빨아들이는 주문도 갯벌
말도 선착장은 큰 파도에 파손되어 위태롭다. 면 직원이 실태 조사를 해간다. 보수 공사를 하겠지만 큰 파도가 치면 선착장은 다시 파손되...
완도신문  |  2012-11-22 10:34
라인
<기획취재> 어디에도 기적 아닌 삶은 없다
섬은 작고 농토는 비좁지만 이곳에서도 벼농사를 짓고, 고추와 참깨, 옥수수와 콩, 마늘 등의 밭농사를 지어 끼니 거르는 사람 없이 살아...
완도신문  |  2012-11-15 15:43
라인
<기획취재> “사람 사는 거 점점 힘들어 큰 일 낫수다.”
강화도 외포리에는 두 개의 여객선 선착장이 있다. 하나는 석모도행 전용 선착장이고 또 하나는 주문도와 볼음도, 아차도 항로의 선착장이다...
완도신문  |  2012-11-08 13:27
라인
<기획취재> 화장터가 있던 섬
해방 후에는 주민들이 일본인들의 머구리배를 구입해서 조업했다. 머구리배 23척이나 있었고 술집도 7곳이나 됐다. 갈치가 많이 잡히는 갈...
완도신문  |  2012-11-01 12:53
라인
<기획> 지구온난화에 따른 에너지 위기 대비해야 한다
선진국은 수년전부터 에너지·기후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여기에 체르노빌원전사태, 후쿠시...
완도신문  |  2012-11-01 08:39
라인
<기획취재> 화석에너지 제로의 섬, 에코아일랜드 연대도
"윷놀이 최고의 고수 서재목, 손재희의 집. 목소리 크고 음식 솜씨 좋은 아내 손재희. 연대도 개그맨 서재목씨가 달리기를 잘하는 김동희...
완도신문  |  2012-10-25 13:20
라인
<기획취재> 남자는 쉽게 변하지 않는다
산길에 진달래가 피었다. 10월 말에 진달래라니! 철모르고 늦겨울에 일찍 피는 개나리는 더러 봤으나 가을에 핀 진달래는 처음이다. 한반...
완도신문  |  2012-10-18 08:38
라인
<기획취재> 성적 판타지가 만들어낸 인어
장봉도 옹암 선착장 입구에서 할머니 한분이 낚지를 팔고 있다. 장봉도 갯벌에서 파온 뻘 낙지다. 뭍에서는 돈이 있어도 사기 어려운 귀물...
완도신문  |  2012-10-11 13:25
라인
<기획취재> 아내는 바지락 캐고 남편은 낚지 잡고
코앞에 두고도 섬들 사이의 소통은 쉽지 않다. 난지도에서 소난지도 가는 길도 그렇다. 소난지도는 당진 도비도와 난지도 사이의 중간 항로...
완도신문  |  2012-09-27 09:01
라인
<기획취재> 관광단지 개발돼도 외지인들에게만 혜택이 돌아가
바다와 갯벌이 죽어가면서 난지도는 관광 산업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난지도 해수욕장 관광지 개발 공사는 그런 바람의 반영일 것이다. ...
완도신문  |  2012-09-19 19:14
라인
"바다 소홀히 하는 우라나라밖에 없다"
제18대 대통령선거 출마를 공식선언한 강지원 변호사가 13일 고향인 완도를 방문해 "국민들의 정치불신과 절망감이 극에 달해 있다"며 "...
완도신문  |  2012-09-13 19:02
라인
<기획취재> 화력발전소 때문에 죽어가는 갯벌
망부석이 된 여자대난지도 부둣가에는 당진 도리도행 카페리호가 서있다. 대난지도(蘭芝島)는 섬이 많지 않은 당진에서 가장 큰 섬이지만 인...
완도신문  |  2012-09-13 14:47
라인
“국민 여러분께 저녁이 있는 삶을 드리겠다”
오는 12월 19일 치러지는 제18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각 정당의 후보가 되기 위한 주자들이 속속 출마선언을 하면서 대권경쟁이 가속화...
완도신문  |  2012-09-12 22:12
라인
“사람이 먼저다”
오는 12월 19일 치러지는 제18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각 정당의 후보가 되기 위한 주자들이 속속 출마선언을 하면서 대권경쟁이 가속화되고 있다. 이에 전국 지역주간신문 2백여개의 연합체인 한국지역신문협회(회장 정태...
완도신문  |  2012-09-06 16:5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